광고

충청남도 농업기술원, 식량작물분야 시범사업 169억 원 확보

도 농업기술원, 시범사업 43종 추진…농업 기술 보급 ‘박차’

김정우 기자 | 기사입력 2024/01/26 [08:07]

충청남도 농업기술원, 식량작물분야 시범사업 169억 원 확보

도 농업기술원, 시범사업 43종 추진…농업 기술 보급 ‘박차’

김정우 기자 | 입력 : 2024/01/26 [08:07]

▲ 충청남도청


[더시그널뉴스=김정우 기자] 충남도 농업기술원은 2024년도 식량작물분야 시범사업 관련 사업비를 45억 원 증액된 169억 원을 확보했다고 26일 밝혔다.

도 농업기술원은 확보한 사업비를 농촌 고령화 등 농업환경 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처하고 확실한 변화를 이끌 수 있는 신기술 시범사업에 투입할 방침이다.

올해 추진하는 식량작물분야 시범사업은 43종으로, 대상은 도내 농업 현장 241개소다.

주요 시범사업은 △벼 직파재배 △씨감자 전문생산단지 육성 △식량자급률 향상을 위한 2모작 확대 △지역특화작목 종자은행 운영 등이다.

또 밭작물을 논에 재배할 때 발생할 수 있는 각종 문제점을 해결하기 위한 정밀농업 확대 스마트 장비 구축, 습해나 건조 피해 예방을 위한 밭작물 관개시스템 보급 등도 추진해 도내 농가의 어려움을 해결하고 경쟁력을 높일 계획이다.

도 농업기술원은 신기술 보급 시범사업 시행에 앞서 새로운 기술에 대한 농업인의 생소함을 덜고 대상 농가 선정 과정의 공정성을 더하기 위해 농가 의견 수렴의 시간도 가진 바 있다.

이를 통해 도 농업기술원은 올해 추진하는 시범사업을 사업비 지원뿐만 아니라 농촌진흥기관 전문가 컨설팅도 병행해 농가의 시범사업 성공률을 향상하고 만족도를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허종행 도 농업기술원 식량작물팀장은 “올해 시군별 시범사업 대상자 선정을 위해 신청 접수 중”이라며 “시범사업 신청을 희망하는 농업인은 해당 거주지 시군농업기술센터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라고 말했다.

한편 2025년도 신규 시범사업을 공모 또는 희망하는 농업인은 거주지 시군농업기술센터를 방문해 내년도 국비사업 신청 시 반영되도록 사업의 필요성과 당위성을 설명하면 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포토뉴스
설맞이 전주대사습청 브랜드 공연 ‘우리 민속 한마당’ 마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