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영화 '애니멀 킹덤', 제29회 뤼미에르영화제 감독상 수상에 이어 제49회 세자르영화제 작품상, 감독상, 남우주연상 등 총 12개 부문 최다 노미네이트 쾌거!

김정우 기자 | 기사입력 2024/01/26 [09:06]

영화 '애니멀 킹덤', 제29회 뤼미에르영화제 감독상 수상에 이어 제49회 세자르영화제 작품상, 감독상, 남우주연상 등 총 12개 부문 최다 노미네이트 쾌거!

김정우 기자 | 입력 : 2024/01/26 [09:06]

▲ 영화 '애니멀 킹덤'


[더시그널뉴스=김정우 기자] 2023년 칸영화제 ‘주목할 만한 시선’ 섹션 개막작으로 전 세계 언론과 관객의 찬사를 받은 영화 <애니멀 킹덤>이 제29회 뤼미에르영화제 수상 및 제49회 세자르영화제 최다 부문 노미네이트 소식을 전했다.[감독: 토마스 카일리 | 출연: 로망 뒤리스, 폴 키르셰, 아델 에그자르코풀로스 | 수입·배급: ㈜스튜디오 디에이치엘]

영화 <애니멀 킹덤>은 알 수 없는 돌연변이 바이러스 때문에 사람들이 동물로 변해가는 세상에서 어느 날, 몸의 이상 징후를 느끼기 시작한 ‘에밀’과 그런 아들 ‘에밀’을 지켜 주려는 아빠의 이야기를 그린 서스펜스 판타지.

먼저 지난 1월 22일(현지 시각) 프랑스에서 열린 제29회 뤼미에르영화제에서 토마스 카일리가 감독상을 수상했다. 뤼미에르 영화제는 세계 최초로 영화를 만든 ‘뤼미에르 형제’의 이름을 따 만든 영화제로 프랑스의 ‘골든글로브’라고 불리는 만큼 <애니멀 킹덤>을 향한 기대감이 고조된다.

뿐만 아니라 1월 24일(현지 시각) 노미네이트를 공개한 제49회 세자르영화제에서 총 12개 부문에 이름을 올렸다.

이는 전체 후보 중 최다 부문 기록으로 놀라운 저력을 과시했다. 후보 부문에는 작품상, 감독상(토마스 카일리), 남우주연상(로망 뒤리스), 남우신인상(폴 키르셰), 각본상, 음악상, 촬영상, 의상상, 미술상, 음향상, 편집상, 시각 효과상으로 주요 부문에서 모두 지명돼 웰메이드 영화로서 입지를 굳건히 했다.

세자르영화제는 1976년부터 시작된 프랑스 영화인의 최대 축제로 프랑스영화예술아카데미가 투표로 수상작을 선정하기 때문에 '프랑스의 오스카'라고도 불린다.

국내에서는 봉준호 감독의 영화 <기생충>이 제45회 세자르영화제에서 외국어영화상을 수상한 바 있다. 이렇듯 쟁쟁한 세자르영화제에서 <애니멀 킹덤>이 세울 수상 기록에 이목이 집중된다. 시상식은 오는 2월 23일(현지 시각)에 진행된다.

앞서 <애니멀 킹덤>은 제76회 칸영화제 ‘주목할 만한 시선’ 섹션 개막작으로 선정, 월드 프리미어로 전 세계 관객들을 만났다. 이어 제28회 부산국제영화제 ‘오픈 시네마’ 섹션에 공식 초청되어 국내 관객들에게도 뜨거운 호평을 받았다.

또한 제56회 시체스영화제에서 오피셜 판타스틱-스페셜, 비주얼 메이크업 효과상을 수상하기도 한 영화 <애니멀 킹덤>은 강렬한 비주얼과 감각적인 미장센으로 관객들을 사로잡을 전망이다.

해외 유수 영화제의 뜨거운 러브콜을 받으며 기대감을 높이는 영화 <애니멀 킹덤>은 올해 상반기 국내 개봉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포토뉴스
설맞이 전주대사습청 브랜드 공연 ‘우리 민속 한마당’ 마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