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치매안심센터, 특화사업 ‘치매안심대학’ 운영

김정우 기자 | 기사입력 2019/04/19 [13:12]

평택치매안심센터, 특화사업 ‘치매안심대학’ 운영

김정우 기자 | 입력 : 2019/04/19 [13:12]
    평택치매안심센터는 지난 18일부터 일반적인 치매 예방과 치매에 대한 부정적인 인식을 개선하고 올바른 지식을 쌓을 수 있는 평택시민을 위한 치매안심대학을 운영하고 있다.


[더시그널뉴스] 평택치매안심센터가 지난 18일부터 일반적인 치매 예방과 치매에 대한 부정적인 인식을 개선하고 올바른 지식을 쌓을 수 있는 평택시민을 위한 치매안심대학을 운영하고 있다.

치매안심대학은 운동, 인지, 공예 등이 종합적으로 구성된 정규반과 취미 활동이 접목된 단기반으로 진행되며, 정규반은 2년 동안 여러가지 치매 예방 활동들과 교육을 통해 진정한 치매지식인으로 성장해 졸업하고, 단기반은 3개월 동안 국학기공, 종이접기 등 취미를 접목해 한 가지 활동을 깊게 배울 수 있고 단기간에만 교육에 참여하고 싶은 어르신들이 선호한다.

각 반은 20명으로 이뤄져 있으며 1학기는 선착순 모집으로 조기 마감 했으며, 올 8월에 2학기 단기반을 모집하고 정규반은 내년에 접수를 받을 계획이다.

평택치매안심센터 관계자는 “평택시민들을 위한 맞춤형 프로그램을 제공해 치매 예방은 물론이고 졸업한 어르신들이 지역사회에 도움이 되는 인력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고 전했다.

한편, 평택치매안심센터는 지난달 정식 개소해 치매 조기검진, 프로그램, 가족지원 등 다양한 치매 관리 사업을 운영하고 있으며, 치매 관련 교육 및 각종 프로그램 등 상담은 평택치매안심센터, 안중보건지소, 송탄치매안심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평택 = 김정우 기자 dlfdnjfdo@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평택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포토뉴스
평택시, ‘온열질환 응급실 감시체계’ 가동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