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지역 축제 살리기 위해 시즌제 도입

김정우 기자 | 기사입력 2019/05/02 [09:17]

화성시, 지역 축제 살리기 위해 시즌제 도입

김정우 기자 | 입력 : 2019/05/02 [09:17]
    화성시 축제 시즌제 안내 이미지


[더시그널뉴스] 나들이하기 좋은 계절, 발길 닿는 곳마다 크고 작은 축제가 한창인 이때, 화성시가 지역 축제를 살리고자 ‘시즌제’ 도입에 나섰다.

시는 비슷한 시기에 열리는 축제들을 한데 묶어 통합 홍보 전략을 펼침으로써 축제 기간 내내 시민들의 관심을 지속시키고, 축제의 흥을 더할 계획이다.

이에 시범적으로 오는 4일 화성시종합경기타운에서 개최되는 ‘제20회 화성 효 마라톤 대회’부터 18일 봄 사랑 가족축제, 6월 1일부터 2일 MILK UP 페스티벌, 5일부터 9일 화성 뱃놀이 축제, 29일 파크 페스티벌까지 총 5개 대표 축제를 한 시즌으로 엮었다.

각 축제장에는 통합 안내 홍보부스가 설치돼 시즌에 속한 축제들의 개최 일정과 세부 운영 프로그램 정보 등을 담은 안내수첩이 무료로 배포된다.

또한 수첩에는 각 축제장마다 스탬프를 찍을 수 있는 페이지도 구성돼, 스탬프를 많이 모을수록 더 좋은 경품을 획득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진다.

이번 시즌에 속한 축제에 참가해 5개의 스탬프를 모두 획득하고 화성시 SNS 등에 인증샷을 게시하면 선착순으로 코리요 캐릭터 상품 및 관내 숙박권 등이 제공될 예정이다.

또한 오는 하반기에는 화성송산포도축제, 화성시도시농업박람회, 매향리 평화문화제, 정조 효문화제, 병점로드페스티벌 5개 축제가 한데 엮여 집중 육성될 방침이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각 축제들의 특성은 살리면서도 함께 상생할 수 있는 방안을 여러가지 모색 중.” 이라며 “지역 주민과 관광객 모두가 즐길 수 있는 축제가 될 수 있도록 화성시는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 고 말했다.

 

화성 = 김정우 기자 dlfdnjfdo@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포토뉴스
평택시, ‘온열질환 응급실 감시체계’ 가동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