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전국 최초 신재생에너지 활용한 시정 슬로건 홍보

태양광 활용 홍보시설물 설치 사례로 전국 모범사례

김정우 기자 | 기사입력 2019/05/22 [09:03]

안산시, 전국 최초 신재생에너지 활용한 시정 슬로건 홍보

태양광 활용 홍보시설물 설치 사례로 전국 모범사례

김정우 기자 | 입력 : 2019/05/22 [09:03]
    안산시 상록구 사리사거리 앞 개비온 홍보시설물

[더시그널뉴스] 안산시는 많은 차량이 통행하는 시내 주요 교차로에 태양광에너지를 활용해 시정 슬로건인 ‘살맛나는 생생도시 안산’을 홍보하는 개비온을 설치·운영에 나섰다고 22일 밝혔다.

홍보 개비온이 설치된 상록구 사동 사리사거리와 성포동 홈플러스사거리는 차량통행량이 많아 시정홍보에 적합한 장소였으나, 전력 공급의 어려움과 도로굴착 허가 등 복잡한 행정절차 등의 이유로 사업 추진의 한계가 있었다.

시는 이러한 문제 해결을 위해 다양한 아이디어를 수렴, 전국 최초로 신재생에너지인 태양광을 활용한 홍보시설물로 전력 공급에 따른 물리적 어려움과 복잡한 행정절차 등을 해결했다.

설치된 개비온은 가로 3.5m·세로 1.7m·폭 0.5m 크기로, 교통섬에 설치된 한계에도 불구하고 태양광 발전설비로 자체 에너지를 생산해 밤에는 LED조명으로 슬로건 문구가 선명하게 한눈에 들어온다.

안산시 관계자는 “이번에 시범 설치된 신재생에너지 활용 시정홍보 시설물은 공간적 제약 극복과 행정절차 간소화, 사업비 절감 등의 효과가 있었다”며 “앞으로 전국 최고의 에너지 자립도시 안산을 알리는 데 큰 기여를 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시는 이밖에도 시청사 현관에 LED전광판을 설치해 시정 홍보에 나서고 있으며 최근에는 안산종합여객자동차터미널에도 시정슬로건을 알리는 와이드칼라를 운영하고 있다.

윤화섭 시장은 “시정주요 핵심과제인 미세먼지 절감을 위해 에너지 절약을 실천하면서 야간에는 LED조명을 이용해 홍보효과를 높이고 있다”며 “신규 설치하는 회전·고정형 홍보탑, 이미지월, 가로게시대 뿐 아니라 기존 시설물도 태양광, 소형풍력 등 친환경 독립 발전기를 통한 홍보시설물 설치를 적극 확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포토뉴스
제20회 울산광역시 119소방동요 경연대회’개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