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전국 기초자치단체 최초 ‘청년친화헌정대상 수상’ 쾌거

최대호 안양시장, 청년이 찾아오는 청년친화도시 조성 박차 가할 것

김정우 기자 | 기사입력 2019/05/30 [11:28]

안양시, 전국 기초자치단체 최초 ‘청년친화헌정대상 수상’ 쾌거

최대호 안양시장, 청년이 찾아오는 청년친화도시 조성 박차 가할 것

김정우 기자 | 입력 : 2019/05/30 [11:28]
    2018 안양시 청년정책서포터즈 워크숍


[더시그널뉴스] 민선7기 최대호 시장이 핵심사업인 청년정책이 결실을 맺기 시작하고 있다.

안양시가 전국 기초지자체 최초 ‘청년친화헌정대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이뤘다.

시는 "지난 29일 사단법인 청년과 미래에서 선정한 ‘2019 청년친화헌정대상 우수기초자치단체 종합대상’을 수상했다." 고 밝혔다.

청년친화헌정대상은 청년과 미래에서 매년 청년들을 위한 정책, 입법, 소통 등 탁월한 업적으로 청년들의 삶을 위해 노력한 국회의원과 지방자치단체를 선정해 더 나은 사회적 환경조성에 기여하고자 마련된 헌정대상이다.

선정위원회는 대학교수, CEO, 회계사 등 8명의 전문가와 청년심사위원 20명으로 구성돼 청년친화지수를 심사기준으로 평가를 거쳐 청년친화 우수국회의원, 우수광역자치단체, 우수기초자치단체 등을 선정한다.

우수기초자치단체 부분은 올해 처음 선정한 분야로 안양시는 전국 기초 자치단체 최초로 종합대상을 수상하는 영광을 안았다.

민선7기 취임이후 청년정책을 최우선 정책으로 청년정책 전담부서인 청년정책관을 신설해 청년정책 추진에 박차를 가하고 있는 최대호 안양시장은 "청년이 우리 안양의 주인공이고 미래이며, 청년정책의 성공여부에 우리시의 미래가 달려있다고 생각한다." 며 "청년정책을 반드시 성공시켜 ‘청년이 찾아오는 도시 안양, 청년이 성공하는 도시 안양’을 조성하겠다.” 고 밝혔다.

안양시는 청년이 찾아오는 도시 안양을 청년정책 비전으로 청년자립·청년성공·청년행복을 목표로 29개 사업에 걸쳐 총 146억원 규모로 청년정책을 추진하고 있다.

 

안양 = 김정우 기자 dlfdnjfdo@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포토뉴스
제20회 울산광역시 119소방동요 경연대회’개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