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치매안심센터 동탄분소, 치매통합관리 서비스 제공

김정우 기자 | 기사입력 2019/07/18 [21:55]

화성시 치매안심센터 동탄분소, 치매통합관리 서비스 제공

김정우 기자 | 입력 : 2019/07/18 [21:55]

 

 

화성시가 최근 치매안심센터 동탄분소를 개소하고 치매 걱정 없는 도시 만들기에 나섰다.

 

시는 도심 지역 특성상 치매환자 발굴이 어렵다는 점에 착안해 이달 1일 동탄보건지소 1층을 리모델링하고 동탄분소를 마련, 봉담, 동탄, 여울, 동부권역 집중 관리에 나섰다.

 

연면적 263.52규모의 동탄분소는 팀장과 치매지원팀원 2, 간호사 3명 총 6명으로 구성됐으며, 60세 이상 관내 어르신을 대상으로 치매상담부터 검진, 진단, 인지재활 프로그램, 치매어르신 쉼터 등의 서비스를 제공한다.

 

치매의 원인을 밝히기 위한 감별 검사비를 8만원에서 11만원까지 본인분담금을 지원하고 그외 진단검사비를 포함한 모든 서비스는 무료로 제공되며, 경로당으로 찾아가는 서비스도 지원해 경제적, 시간적 어려움을 겪는 치매환자와 가족의 부담을 덜어줄 계획이다.

 

실제로 동탄분소는 개소 20여 일 만에 30개 경로당을 방문해 치매 조기검사와 치매환자 실종 예방을 위한 인식표 발급, 각종 치매지원 서비스 알리기 활동을 펼쳐 어르신들로부터 높은 호응을 얻었다.

 

김장수 화성시보건소장은 치매환자와 가족들에게 필요한 것이 무엇인지 꼼꼼히 챙기고 적극 지원할 계획.” 이라며 앞으로도 치매에 대한 편견 없이 치매가 있어도 살기 좋은 화성시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고 말했다.

 

한편, 동탄분소는 오는 22일부터 낮 시간 동안 경증치매환자를 돌봐주는 쉼터 프로그램 참여자를 모집한다. 쉼터는 오는 9월부터 운영될 예정이며, 3회씩 3개월간 운영된다.

 

참여 신청 및 치매검진, 인지재활 프로그램 등 자세한 문의는 동탄분소(031-369-4714, 4718)로 하면 된다.

 

화성 = 김정우 기자 dlfdnjfdo@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한-미 간 국민안전 연구개발 협력 강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