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유관순 열사 애니메이션 ‘횃불’ 내달 공개

김정훈 기자 | 기사입력 2019/07/25 [09:50]

천안시, 유관순 열사 애니메이션 ‘횃불’ 내달 공개

김정훈 기자 | 입력 : 2019/07/25 [09:50]
    천안시, 유관순 열사 애니메이션 ‘횃불’ 내달 공개


[더시그널뉴스] 유관순 열사 출생에서 순국까지 일대기를 담은 애니메이션 ‘횃불’이 다음 달 공개된다.

천안시는 충남문화산업진흥원과 제작한 유관순 열사 애니메이션 ‘횃불’을 지난 24일 유관순열사기념관에서 최종 시사회를 개최했다.

시는 유관순 열사기념관에서 애니메이션 최종 시사회를 개최해 호국충절의 의미를 되새겼으며, 기념관 방문객들이 유관순 열사를 기억할 수 있도록 대형 캐릭터 조형물을 새롭게 제작해 포토존으로 설치했다.

이날 시사회에는 제작에 참여한 역사 및 애니메이션 관련 자문위원들과 애니메이션 제작사인 위크리에이티브, 일반 어린이, 학부모 등이 참석해 추진경과를 공유하고 완성된 영상을 관람했다.

유관순 열사 애니메이션 ‘횃불’은 3.1운동 후 서대문 감옥에서 유관순을 만난 조선인 간수가 유관순 열사의 항일 독립의지와 옥중 만세운동을 지켜보며 변화해가는 이야기를 담았다. 상영시간은 14분이다.

천안시 3.1운동 및 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사업 추진위원회 김갑쇠 위원장과 대한민국역사문화원 이정은 원장이 역사고증에 대한 자문위원으로 참여했다. 또 완성도 높은 애니메이션 도출을 위해 애니투아트 이훈재 대표, 로이비쥬얼 김선구 이사가 자문위원으로 활동했다.

애니메이션 제작을 총괄한 진흥원 배영철 본부장은 “어린이들에게 친근하게 다가갈 수 있는 애니메이션을 통해 우리 지역의 역사인물을 널리 알릴 수 있도록 영상 활용에도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시는 시사회에서 나온 의견을 바탕으로 애니메이션을 최종 수정해 교육자료로 활용할 수 있도록 8월부터 학교 등 교육기관에 배포하고, 유튜브 등 온라인에도 게시해 영상을 확산할 예정이다.

안동순 천안시 문화관광과장은 “시는 올해 3.1 운동 및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아 유관순 열사 애니메이션 제작을 비롯한 다양한 기념사업을 성공적으로 추진했다.” 며 “유관순 순국 100주년을 맞는 2020년에도 천안이 호국수도로 성장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고 말했다.

 

천안 = 윤여동 기자 dlfdnjfdo@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천안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포토뉴스
입법·행정·사법 완전 이전해야 행정수도 세종 기능발휘 가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