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 국가유공자 보훈명예수당 2019년부터 2만원 인상

김정훈 기자 | 기사입력 2018/12/28 [18:41]

안성시, 국가유공자 보훈명예수당 2019년부터 2만원 인상

김정훈 기자 | 입력 : 2018/12/28 [18:41]

안성시는 오는 20191월부터 안성시 보훈명예수당을 기존보다 2만원 인상하여 지급한다.” 28일 밝혔다.

 

안성시 보훈명예수당 지급대상자는 신청일 현재 안성시에 주민등록이 되어 있는 만 60세 이상의 국가보훈대상자로 수당을 지급받고자 하는 사람은 주민등록지 읍동사무소에서 신청하면 된다.

 

안성시는 그동안 2010년 참전유공자에게 월 2만원의 참전명예수당 지급을 시작으로 2014년엔 대상을 확대하여 참전유공자뿐 아니라 만60세 이상 국가유공자에게 월 3만원의 보훈명예수당을 지급하였고 2017년 만80세 이상의 국가유공자에게 월 2만원의 수당을 인상한데 이어, 이번 민선 7기 들어 국가유공자의 공훈에 보답하고자 만60세 이상 유공자에게 월 2만원의 수당 인상을 결정했다.

 

이를 위해 안성시는 관련조례를 개정하였고 금번 수당 인상에 따라 내년 보훈명예수당은 약 38천만원이 증가한 157천여만원이 소요될 전망이다.

 

안성시청 복지정책과 관계자는 경기도내 타 시군에 비해 열악했던 보훈명예 수당을 인상하여 지급수준 격차를 다소 해소할 수 있게 되었다.” 앞으로도 국가유공자에 대한 예우 및 처우개선을 위해 노력하겠다.” 고 말했다.

 

안성 = 김정훈 기자 dlfdnjfdo@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안성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포토뉴스
순천만 국가정원에서 열리는 균형발전 대축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