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연구원 남부분원 자문위원회, 대한민국 와인축제 발전방향 제시

지역축제 참여를 통한 축제 활성화 방안 논의

김종필 기자 | 기사입력 2019/10/04 [09:50]

충북연구원 남부분원 자문위원회, 대한민국 와인축제 발전방향 제시

지역축제 참여를 통한 축제 활성화 방안 논의

김종필 기자 | 입력 : 2019/10/04 [09:50]
    충청북도

[더시그널뉴스=김종필 기자] 충북연구원 남부분원 자문위원회는 ‘지역축제 이슈탐방’을 통해 4일 충북 영동군에서 개최하는 제10회 대한민국와인축제에 참여했다.

영동문화체육센터 회의실에서 개최된 행사는 박우양 도의원 등 분과별 자문위원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지난 자문회의의 후속사업으로 추진한 옥천묘목축제 정책연구의 결과 발표를 시작으로 와인축제 관련 설명회, 축제 관람 및 자문회의 순으로 진행됐다.

영동축제관광재단 관계자의 축제 소개를 통해 대한민국 와인축제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 축제장 구석구석을 둘러본 후 충북연구원장의 주재 하에 와인축제 발전 방향에 관한 토론이 진행됐다.

운영위원, 농·산업, 지역발전, 교육복지 4개의 분과위원은 각자의 관점에서 축제현장의 장·단점, 개선방향 등을 심도있게 논의했다.

회의에 참석한 관광재단 관계자는“영동군의 지역축제 발전을 위해 참석한 자문위원에 감사하다”며 자문위원들의 의견을 경청했다.

올해 남부분원은 지역문화 이슈탐방사업을 통해 다양한 사회단체 및 유관기관의 참여를 주도하고 있으며 현장성을 강화할 수 있는 회의를 진행함으로써 남부 3군 발전에 힘을 보탤 예정이다.

충북연구원장은“남부 3군의 균형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앞으로도 다양한 지원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한-미 간 국민안전 연구개발 협력 강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