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구, 치평동 자원순환 모델마을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

광주서구, 치평동 주민자치회, 상무지구아파트 연합회 등 6개 기관 참여

김정우 기자 | 기사입력 2021/05/03 [08:00]

서구, 치평동 자원순환 모델마을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

광주서구, 치평동 주민자치회, 상무지구아파트 연합회 등 6개 기관 참여

김정우 기자 | 입력 : 2021/05/03 [08:00]


[더시그널뉴스=김정우 기자] 광주광역시 서구가 올바른 분리배출을 통한 자원순환 모델 구축을 위해 지난 29일 상무지구 유관기관 및 단체 등과 민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기관은 서구청을 포함, 치평동 주민자치회(회장 주동식), 광주시 지속가능발전협의회(상임회장 정영일), 상무지구아파트연합회(회장 박준생), 상무소각장 주민지원협의체(부회장 김성수), 클로버봉사단(단장 이은아) 등 총 6개 기관·단체이다.

이들 기관·단체는 협약을 통해 올바른 분리배출을 위한 시민실천 운동을 펼쳐 쓰레기를 자원화하는 자원순환 플랫폼 모델을 조성해 가는데 상호 협력키로 했다.

주요 협약내용은 자원순환 모델마을 조성을 위한 인적⋅물적 자원의 제공과 공동연구 및 자문, 공동참여, 올바른 분리배출 활동 및 홍보 그리고 2045 탄소중립도시 달성 등이다.

이번 협약과 관련된 사업은 서구 치평동 마을공동체가 중심이 되어 수행해 나갈 예정이다.

치평동 주민자치회 관계자는“그동안 올바른 자원순환 활동이 지역공동체 차원에서 제대로 이뤄지지 못했던 것 같다”며 “지역공동체가 자원순환 활동에 구심점이 되어 치평마을 자원순환 플랫폼을 구축해 가겠다”고 말했다.

서구청 관계자는“이번 협약을 통해 마을 내 자원순환 재활용 문화가 정착되고 확산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앞으로도 민·관이 연계하여 지속 가능한 자원순환 모델을 만들어 갈 수 있도록 노력해 가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포토뉴스
울진교육지원청, 2021학년도 MAKER 교육 활성화 교원 연수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