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동절기 고병원성 AI 발생대비 가금농가 방역시설 점검

전 가금농장 방역실태 점검으로 고병원성 AI 사전 예방

김창주 기자 | 기사입력 2021/07/29 [12:41]

제주시, 동절기 고병원성 AI 발생대비 가금농가 방역시설 점검

전 가금농장 방역실태 점검으로 고병원성 AI 사전 예방

김창주 기자 | 입력 : 2021/07/29 [12:41]


[더시그널뉴스=김창주 기자] 제주시에서는 고병원성 AI 사전 예방을 통한 가금농가의 막대한 경제적 손실을 방지하기 위해 9월까지 관내 가금농장 일제 방역점검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일제점검은 가금사육농가의 상시 방역관리 강화를 도모하고자 농림 축산검역본부ž가축위생방역지원본부ž제주시와 합동으로 농장의 전실ž방역실žCCTV 등 법정 의무 방역시설 이상 유무, 출입자 및 차량소독(세척) 등 소독설비 적정 운영여부 등을 집중 점검한다.

또한 방역수칙에 대한 교육 · 홍보와 노후화된 사육시설 등에 대한 전방적인 방역관리 실태점검으로 농장 내 미비점을 찾아 동절기 도래 전에 보완 조치를 완료할 계획이다.

점검결과 방역/소독시설 위반사항 확인 농가에 대해서는 과태료 부과, 시정(정비 · 보수) 명령 등의 행정조치를 취하는 한편 재점검(2차)을 9월 말까지 실시하고 위반사항이 개선되지 않은 농장은 동절기 사육제한 명령(6개월 이내) 등 페널티를 부과할 예정이다.

제주시 관계자는 “고병원성 AI 발생으로 인한 사회적․경제적 피해 최소화를 위해서는 사전 예방중심 차단방역이 최선의 방법”이라며 “방역취약 농가, 축산밀집단지에 대한 집중 방역관리 등 상시 방역체계를 구축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포토뉴스
용인시 처인구, 주요 현안 논의 이·통장협의회 소통 회의 개최
광고